해인동양철학원
홈 > 고객센터 > 자료실
자료실

●신(神)이란 무엇인가?Ⅱ★海印導師★眞實渴求★實體把握●

海印導師 8 238 06.02 04:13



​프로파일

해인도사 2024. 6. 2. 6:52

 

본문 기타 기능

定義/정의 1 : 자는 귀신이나 신령’, ‘정신이라는 뜻을 가진 글자이다. 자는 (보일 시)자와 (펼 신)자가 결합한 모습이다. 자는 번개가 내리치는 모습을 그린 것이다. 옛사람들은 번개는 신과 관련된 것으로 생각했다. 그래서 하늘에서 번개가 내리치는 모습을 그린 자는 하늘의 신이라는 뜻으로 쓰였었다. 그러나 후에 자가 펴다라는 뜻으로 가차(假借) 되면서 여기에 자를 더한 자가 이나 신령이라는 뜻을 갖게 되었다.

 

定義(정의) 2 : 뜻을 나타내는 보일시{(=) 보이다.} 와 음()을 나타내는 ()이 합()하여 이루어짐. ()과 만물(萬物)을 주재하는 신()의 뜻을 합()하여 정신을 뜻함. ()은 번갯불의 모양, () 변은 신이나 제사에 관계(關係)가 있음을 나타냄. ()은 천체(天體)의 여러 가지 변화를 부리는 신, 아주 옛날 사람은 천체의 변화를 큰 신비한 힘을 가진 신의 행위라 생각하고 그것을 대표적인 번갯불로 상징하여 ()자로 삼음.

 

定義 3 : 1. 귀신(鬼神) 2. 신령(神靈) 3. 정신(精神), () 4. 마음 5. 덕이 높은 사람 6. 해박한 사람 7. 초상(肖像) 8. 표정(表情) 9. 불가사의(不可思議)한 것. 10. 신품(神品) 11. 신운(神韻 : 고상하고 신비스러운 운치) 12. 영묘하다(靈妙--), 신기하다(神奇--) 13. 화하다(--) 14. 삼가다(몸가짐이나 언행을 조심하다) 15. 소중(所重)히 여기다. 16. 영험(靈驗)이 있다.

 

태초에 스스로 자각한 인간이 자신과 비교 내지 상대한 외부 공간을 인식하기 시작했을 시점에 비로소 나 이외의 무한한 특정 공간에서 스스로 생명을 유지하면서 사는 개체라는 것을 깨달았다. 그 후 광활한 공간에서 육체적으로 실현이 가능한 모든 작위 또는 무작위가 한정되었다는 사실을 알고 난 후에 인간의 위대한 능력인 상상력(想像力)으로 나 이외의 모든 공간의 현상을 상관/相關(자신의 영향력을 극대로 행사할 수 있는 상황)할 수 있을까를 고민했을 성싶다.

 

그래서 맨 먼저 깨달은 호모 사피엔스는 당대의 기발한 발상을 유추하였다. 그것이 바로 전지전능(全知全能=어떠한 사물이라도 잘 알고, 모든 일을 다행할 수 있음. 또는 그런 능력.)하고 무한한 힘과 세력을 발휘할 수 있는 가상적인 특별한 존재인 신()을 창조하였고, 마침내 인간 특유의 생각과 관념의 무한한 전개를 통해서 호모 사피엔스종족 개체가 도달하기 불가능한 특별한 우주공간을 자유자재로 모두 섭렵하고 통할하게 되었다. 그것이 바로 맨 처음 각성한 인간이 개발한 위대한 상징인 신()의 인간 세상 강림(降臨)의 순간이었다고 추론한다.

 

하여간 호모 사피엔스종족인 인간은 물질이자 생명체이므로 일단 유한성을 가지고 있다. 그러한 유한성을 극복하기 위하여 자손 번식이라는 생명체 男女(남녀) DNA 유전자 50%+50%의 전달 수단으로 태초부터 현재까지 살아오는 중이다. 동물 중에서 부모의 보호와 양육이 없으면 가장 허약한 상태로 태어나는 것이 바로 호모 사피엔스종족인 인간이다. 그래서 성장하면서 그러한 원초적인 불안정한 허약함을 면하기 위하여 가족을 이루고 집단생활로 외부의 침입과 약탈에 대비해온 것이 바로 인간의 기발(奇拔)한 생존술책(生存術策)이었다.

 

과학이 발달하기 전 호모 사피엔스종족인 인간은 오로지 관념과 상상력과 생각만으로 불확실한 미래와 당면한 현재를 살아내기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궁구(窮究)한 결과가 바로 신()이라는 거대하고 전지전능한 존재를 발견하여 창조한 후에 높이 받들어 소위 그들 신의 강력한 보호 아래에서 좀 더 편안하고 안전한 삶을 유지하기를 소원했다. 그래서 당장 손으로 잡을 수 없고 느낄 수도 없는 허망한 존재인 신()을 설정하여 의탁하고 전 인류의 생존에 가장 앞장선 개념으로 교육하고 공존하기를 갈망하고 있는 상황이 바로 명백한 현실이다. 다만, 어쩔 수 없는 특정 인간의 개인적인 차이로 인해서 그러한 신(神)을 불러내어 개인적인 소망과 욕망의 성취를 위해서 능수능란(能手能爛)하게 활용하는 인간과 전혀 눈치도 채지 못하는 인간이 함께 어울리고 뒤섞여서 "조화와 균형"을 이루면서 이 땅에 함께 살아가는 중이다.

 

옛날 海人導師가 청소년 시절 14세를 전후하여 불행했던 시절에 겪었던 뼈아픈 경험으로 인하여 "과연 어떤 앞선 인과관계(因果關係)로 인하여 뒤따른 이러한 不幸한 사건과 사고가 발생하는가? 그러한 근본원인이 무엇이며 어디에서 출발하며 과연 그것을 통제하는 주재자가 있는가? 라는 등의 운명(運命) 관련 학문에 깊이 심취하여 소위 운명의 실체를 파악하고 운명을 개척하기 위한 통로로 사용하기 위하여 신(神)의 실체를 깊이 파악하고 공부하였다. 물론 “신(神)은 죽었다”라고 선포한 프리드리히 니체의 국내판 번역서적을 모두 구해서 정독하였다. 더하여 사실 별 볼일 없는 수메르 문명의 역사적인 기록에 불과한, 산악지 동굴 속에 보관되었지만 오래되어 상(傷)하고 훼손(毁損)된 양피지에 기록한 내용과 수메르 점토판에 새겨진 내용을 발췌하여 도용(盜用)한 소위 성경(聖經)이라 칭(稱)하는 구약 창세기부터 말라기까지와 "지저스 크라이스트"의 일대기인 신약 마태복음부터 요한계시록까지를 수십 번 정독하였다. 또한, 팔만대장경과 코란을 구입해서 길고 잘 이해하기 어려운 앞에 거론한 서적을 읽고 또 읽어 내렸다. 스스로 배우거나 습득한 지식의 한계를 탈피하여 뛰어난 선인(先人)의 지식에 대한 진실한 실체를 파악하기 위한 예리한 무기(武器)나 도구로 삼자는 특정 개인 인간 의지의 실현이었을 뿐이었다. 기타 세계적인 철학자와 독일의 관념론 철학자 칸트와 헤겔의 사상을 연구하였고, 중국의 주역(周易)과 천문도의 구성과 음양오행 이론과 사마천과 왕충과 소강절 스승님의 상수역학(象數易學)과 제갈공명의 秘傳 "교련역법"의 가르침도 널리 배워서 흡수하였다.

 

그러한 학문적인 연구와 배움의 과정을 거쳐 나온 현재 시점에서는 그렇게도 강렬하게 부정했던 신()의 존재를 인정하게 되는 학문적인 결론을 추출하였다. 그에 대한 설명을 기록한다. , ()이란 나의 오관{五官=오감을 일으키는 다섯 가지 감각기관 다시 말해, 오관 눈(시각) (청각) (후각) (미각) 피부(촉각)}으로 인식할 수 있는 개체를 제외한 나머지 무한한 우주공간을 통칭하여 이름하기를 법신불(法神佛)”이라 명명(命名)하고 영원무궁하게 그 존재의 가피(加被)와 보호와 배경 세력으로 상징하여 의지하는 확연한 존재와 신앙으로 인식하고 있다. 그것은 크게 보아서 음()&()으로 대비하고, ()&비아(非我)의 대립하면서 조화하는 존재의 형상을 상징한다. 긴 시간의 고뇌(苦惱)와 진통(陣痛) 끝에, 결국 스스로 깊이 감춘 신()의 존재와 형상을 찾아낸 후, 마침내 인정하고 말았다. 사실 사물(事物)의 추이(推移)를 발전적이고 이로움을 추구하는 목적을 추구하는 자에게 필연적인 ()로움의 결과를 초래하는 거대한 힘 "조화와 균형""음과 양"의 구조로 냉정한 판단을 내리면, "나의 실체를 제외한 거대한 공간에 부여하는 무한하고 강력한 힘의 실체"를 파악하여 인정한 결과, 과연 신()의 존재를 스스로 인정한 셈이 되고 말았다.~~~ㅎㅎ~~~

 

더하여 유발 하라리의 견해를 추가한다. 이스라엘 역사학자 "유발 하라리"의 견해를 따르면, 그는 의 실체를 이렇게 정의한다. , "인간이 ()을 발명할 때 역사는 시작되었고, 인간이 이 될 때 역사는 끝날 것이다." 아울러 鬼神(귀신)의 실체를 海印導師가 개인적인 견해를 밝히어 정의하자면 이렇다. , 생명체의 생존에 심각한 영향을 미치는 각종 해로운 미생물과 박테리아 세균과 각종 RNA 바이러스와 코로나바이러스와 에볼라 바이러스와 면역결핍 에이즈 바이러스 등을 총칭하여 소위 鬼神(귀신)이라 부른다. 왜냐하면 현미경이 발견된 시점이 약 92년 전()인가 좌우지간에 100년도 채 지나지 않는다. 그래서 과거 생물체(인간과 동물과 조류와 파충류와 어류 등)를 죽이지만 광학 전자 현미경을 사용하지 않고는 볼 수 없는 다양한 박테리아 세균이나 미생물을 총칭하여 미래 예지 관련 학문에 뛰어난 先人(선인)들이 두리뭉실하게 名稱(명칭) 하기를 소위 鬼神(귀신)이라고 불렀다.

 

또한, 한반도 땅에서 삶을 이어온 이 땅의 조상님들은 원초적인 고유신앙인 삼신신앙(三神信仰)을 오랜 세월 동안 믿어온바, 삼신(三神) 할머님께서 인간을 점지하여 각 가문에 남자와 여자를 탄생시킨다는 신앙을 무조건 믿어왔다. 그러다가 당시 선진국에 해당하는 유럽에서 대항해 시대를 열어 포르투칼과 스페인과 영국이 세계 각국을 주유하면서 각 나라의 재물과 인간의 용역을 약탈하기 위하여 소위 기독교라는 종교를 앞세우면서 세계 각국의 문화재와 재물을 약탈하기 위한 목적으로 다시 말해, 타국을 정복하여 용역과 재물을 약탈하기 위한 목적으로 문명이 발달하지 않는 국가와 지역을 침략한바, 약탈을 당한 세계 각국에서는 그들이 약탈을 위하여 선두에 내세운 기독교 신앙의 치졸하고 맹목적인 종교를 분석하는 등 전혀 깊이 따져 보지도 않고 무조건 약탈자들이 내세우는 허망한 "하느님 또는 예수 그리스도"를 내세우는 신앙을 맹신하는 등 어리석기 짝이 없는 수많은 사람이 멍청하게 목을 매는 위대한 (God)이라는 대상을 냉정하고 명확하게 정의하자면, 이렇게 말할 수 있다.

 

, 이란? ()를 제외한 내가 인식하고 느낄 수 있는 모든 사물(事物)을 총칭하여 부를 수 있는 상대적인 개념일 뿐이므로, 거대한 우주공간에서 나를 제외한 약 920억 광년(현재 천문학에서 우주의 크기를 추론한 크기)의 무한한 공간이 또다시 920() 光年(광년) 아니 그 이상으로 펼쳐져 있는 나머지 거대한 공간을 가리켜서 바로 우주의 실체, 바꾸어 말해서 法神佛(법신불)이라고 지칭하여 믿는 실체적인 신앙이라 부름이 所爲(소위) 정확하고 올바르다고 확신한다. 그렇게 거대한 우주공간은 부처님과 지저스 크라이스트님과 마호메트 님과 인류 역사에서 신()을 처음 거론하셨던 태양신을 신봉하고 소위 "조로아스터교"의 교주이신 "자라수슈트라(Zarathustra)"님과는 차마 비교할 수 없는 상징적인 크기로 즉, 무한(無限)하게 크신 소위 가칭 <法神佛>(佛家法身佛과 동의어는 결코 아니다.) 님이시라고 추론하여 만천하에 알리기 위한 목적으로 이렇게 장황하게 부연(敷衍) 설명하여 기록한다.

 

海印導師. 合掌

 

대저, 종교는 죽음이 두려운 인간이 그 해결책으로 만들었지만, 결코 해결하지 못하는 (판도라의 상자)일 뿐이다. 특정 인간의 마음이 이미 정화되고 나면, 외래종교인 천주교든 기독교든 불교든 아무런 상관이 없다고 내다본다.

 

무릇 成佛(성불)과 부처는 모두 현생에서 이루어진다. 그 이유는 몸과 마음이 둘이 아니고 바로 하나일 따름이다. 그렇지만 특정 인간은 항상 올바른 마음을 가지고 올바른 길을 가면서 현재를 처절하게 깊이 깨닫고 즐기면서 恒在(항재)하면 복된 삶을 누릴 수 있다고 내다본다.

 

三世삼세(過去과거現在현재未來미래)는 모두 현재 속에 濃縮(농축)되어 있을 뿐인 개념과 사실임을 알고 나면, 그것은 바로 永遠(영원)得道(득도)일 수도 있다. 물론 이러한 기발하면서 강력한 판단은, 오직 치열하게 현생을 살아온 海印導師(해인도사)의 인생 경험과 개인적인 省察(성찰)을 통한 見解(견해)披瀝(피력)하여 밝히고 있음을 말한다.

 

또한, 海印導師는 개인적으로 海印東洋哲學院<小 海印寺> 法堂을 가지고 個人的"瞬間永遠처럼" 所信信仰生活을 하고 있다. 물론 그곳에는 지난 壬申 癸酉年 頃, <八萬大藏經 金屬板 佛事>同參功德으로 받은 <般若心經 八萬大藏經 金屬板> 1 을 모셔두고 있다.

 

그러나 海印導師偉大聖人 고타마 싯달타의 三生論貫通(관통)하여 이를 根本的(근본적)으로 革罷(혁파)하는 지론을 아래와 같이 說破(설파)한다.

 

1. 과거는 고정(Fix)되어 있다.

 

2. 현재는 흐를(Flow) 뿐이다.

 

3. 미래는 현재를 어떻게 처세하는가에 따라서 유동적(Flexbile)인 진행 현상일 뿐이다.

 

또한, 三世(時空의 알파와 오메가를 포함)는 모두 현재 이 순간에 濃縮(농축)된 개념일 뿐이다.

 

그러할진대, 소위 옛사람이나 현재 사람이 설령 지극하고 위대한 원효 스님과 같은 대각하신 분일지라도, 그들의 설파이론과 외침을 海印導師는 그냥 그렇게 흘려들을 뿐이로다.~~~~~~

 

좀 더 솔직하게 표현하자면, 그냥 듣고 함께 흘려 웃어버릴 뿐이로다.~~~~~~

 

海印導師. 合掌

 

以下 사악(邪惡)한 모슬렘 경전(經典)의 감언이설(甘言利說) : 냉정하게 분석하자면 이슬람교는 종교적인 신앙을 이용한 거대한 비즈니스이자, 종교적으로 지독하게 우매한 전 세계 모슬렘들의 단결을 세뇌한 황당한 내용을 자체 신도들에게 관련 경전으로 다음과 같이 설파하여 신도를 희생하거나 이용한다.

 

그래서 이를진대, 황량한 사막지대에서 발생한 "통수 문화=https://blog.naver.com/random-walk/222541822308(통수 문화 그만하고 평화롭게 유일신 하나님을 믿으면서 유토피아 지상낙원을 만들자는 내용으로 메카에서 인기몰이 시작. 400여 개의 가문이 무함마드의 이슬람으로 개종, 부와 권력을 내려놓으라는 것이 싫은 부족들에게는 눈엣가시여서 위협을 받기 시작했고 이 때문에 메카에서 메디나로 이동을 하게 된다. 메디나로 가면서 코란의 내용이 바뀌는데 이슬람 종교신앙을 위해 감행해야 하는 지하드 얘기가 나온다.)의 잔재로 발생한 사악(邪惡)한 종교 사상의 극치를 달리는 "왜곡된 이슬람사상"을 추종하는 자와 외국인들의 한국 국적취득을 못 하게 선별적으로 차단해야 할 결과물로, 나의 조국 이 땅 한국에서 긴 세월 동안 "정법&팔정도"가 실현될 것으로 發願(발원)하여 祝手(축수) 念願(염원)하는 바입니다.

 

이하, 이슬람교를 맹신하여 인류사회의 생존철칙인 "사물의 법칙"을 잘 알지 못하게 가르쳐서 각종 생존지식과 종교신앙에 無智(무지)한 젊은 테러범에게 자신과 함께 산화할 수 있는 폭탄을 몸에 휘감게 하여 목적한 테러 장소에서 폭발과 동시에 산화하게 할, 천하에 몹쓸 행위 다시 말해, 고귀한 인간의 목숨을 이슬람과 자신의 정치적인 목적 달성을 위한 희생제물 정도로 판단하는 그야말로 인간의 가죽을 뒤집어쓴 邪惡(사악)한 짐승보다도 못한 이슬람 정치지도자들이 無智(무지)한 각종 테러범에게 聖戰(성전)을 명목으로 洗腦(세뇌)하는 자료로 인용하는 이슬람 경전 일부 내용을 정확하게 퍼와서 올린다.

 

, 1. “ 믿는 신앙인이란 하나님과 선지자를 믿되 의심하지 아니하고, 하나님의 사업을 위해 그들의 재산과 생명으로 성전(聖戰)하는 자들이 바로 믿는 신앙인들이라.” (수라 49:15)

 

2. “그것은 너희가 하나님과 그분의 선지자를 믿으며, 하나님의 사업을 위해 너희 재산과 너희 생명으로 성전하는 것으로 너희가 알고 있다면 그것이 너희를 위한 복()이라.” (수라 61:11)

 

3. “그들이 집을 떠났거나 추방당했거나 나의 곁에서 순교한 자, 성전(聖戰)하였거나 살해당한 그들에 대해 속죄하여 줄 것이며, 강이 흐르는 천국으로 들어가게 하리니, 이것이 하나님으로부터 받을 보상이라. 그중 좋은 보상은 하나님께 있노라.” (수라 3:195) .



7483cfa068c9bc17492ed26e93c2002b_1717553455_333.jpg
 

, , , , , , ,

Comments

海印導師 06.02 11:20
https://www.youtube.com/watch?v=SWKX-bgObAA  "한국이 전쟁 선포시, 30분이면길거리에서 중대 하나가 만들어집니다"한국군 통솔한 미 전역 장교가 말하는'한국인'들을 두려워해야하는 진짜 이유?~~~ㅋㅋ~~~ <===가장 쉽게 해인도사가 설명한다. 유일한 이유는 역사속에서 한국은 지나치게 약탈과 정복의 피해를 심하게 보았다. 이제 한국이 되갑아 줄 이유(1. 카스라-태프트 밀약으로 왜놈이 조선국을 식민통지하게 만든 주요 원흉이 바로 미국 대통령 루즈벨트(그는 조선을 절대적으로 일본의 것이다. 물론 조선이 독립국으로 존재해야 한다는 조약에 의해 엄숙히 주어졌을진대) 당시 루즈벨트는 무시하였다.  2. 미국 국무장관이었던 멍청한 애치슨이 애치슨라인 설정을 그음으로써 6.25사변 초래&배신)와 때가 되었다고 판단하기 때문이다.~~~흠~~~
海印導師 06.03 01:39
https://www.youtube.com/watch?v=5LOfVj-zhiM  우주의 크기 #우주다큐멘터리 #과학다큐 #우주는얼마나큰가 #우주끝은어디  <===현재 시점에 관측가능한 우주의 크기는 약 930억 광년이라고 추론하고 있다. 그러나 우주의 정확한 크기는 "끝이 없이 무한하게 펼쳐져 있다."가 정확한 결론이다. 현재 천문학자들이 추론하는 정론은 빛의 속도로 팽창하는 우주의 결말은 바로 "빅립"이라고 추론하고 있지만, 모두 쓸데없는 추론일 뿐이다. 정론은 이렇다. 우주는 시작도 끝도 없이 무한하게 펼쳐져 있는 특수한 공간일뿐이로다.~~~ㅇㅎㅎㅎ~~~海印導師.  合掌
海印導師 06.03 01:59
https://www.youtube.com/watch?v=xtlYd5HmGc4  잠잘 때 들으면 시간순삭!! 《충격적인 빅뱅의 문제점》 1시간 총정리!!
海印導師 06.05 17:49
https://www.youtube.com/watch?v=PNL8CRDs9NE  북한이 서울에 핵 쏘면 90초 안에 벌어지는 충격적 광경|서균렬 교수 1부
海印導師 06.07 07:31
https://www.youtube.com/watch?v=exrWErMz_2s  "1초만에 현대문명 완전 말살" 핵 능가하는 극강의 비대칭 무기|서균렬 교수 2부
海印導師 06.08 14:56
https://www.youtube.com/watch?v=bMCKnFmospE  400년 전 천재가 예언한 놀랍도록 현대적인 우주론 (feat. 스피노자)
海印導師 06.12 12:31
https://www.youtube.com/watch?v=LAip1CF9Gfg  너무 늦었습니다! 제임스 웹 망원경이 우리의 우주론을 흔들어놓는 최초의 실질적인 증거를 발견했습니다! 다시 말해서, 海印導師가 추론하는 宇宙論 ===> 우주란? 시작도 끝도 없이 당초부터 무한하게 끝도 없이 펼쳐져 있다.  정도로 추론할 수 있을 뿐이로다.
海印導師 06.12 12:33
https://www.youtube.com/watch?v=YlWdFpkOFp4  : 중국이 진시황릉을 파지 않는 이유? 오늘날의 중국을 있게 만든 최초의 황제! 진시황에 대한 역사와 진실, 그리고 미스터리┃불멸의 진시황┃명작 다큐멘터리